노동신문, “세계적 군사강국”고(故) 김정일 찬양
노동신문, “세계적 군사강국”고(故) 김정일 찬양
  • 외신팀
  • 승인 2018.12.24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정일 최고사령관 취임 27주년 기념
- 김정은을 “유일한 중심”으로 뭉쳐야
- 군인은 경제건설이 어려운 현장에서 진격의 돌파구 열어야
사설은 김정일 덕분에 국방공업이 발전해 어떤 최신예 무기라도 뜻대로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방위력을 철벽으로 굳혀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사설은 김정일 덕분에 국방공업이 발전해 어떤 최신예 무기라도 뜻대로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방위력을 철벽으로 굳혀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북한 조선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4일 김정일 전 국방위원장이 조선인민군 최고사령관에 취임한 지 27년을 맞이하여 사설을 게재하고 군사우선인 선군정치(先軍政治)로 국방력을 강화했으며, 이 나라를 세계적인 군사강국으로 만들었다고 김정일을 찬양했다.

이 신문은 핵과 미사일을 직접 언급하지는 않고, 경제건설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는 김정은 당 위원장 아래 군인은 경제건설이 어려운 현장에서 진격의 돌파구를 열어야 한다고 했다.

사설은 김정일 덕분에 국방공업이 발전해 어떤 최신예 무기라도 뜻대로 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방위력을 철벽으로 굳혀 나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군이 당 지도 아래 있음을 강조하고, 김정은을 유일한 중심으로 뭉칠 것을 요구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