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외교부, ‘아베의 홍콩 견해’에 심각한 우려
중국 외교부, ‘아베의 홍콩 견해’에 심각한 우려
  • 김영현 기자
  • 승인 2020.06.10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춘잉 대변인은 홍콩은 중국 국내 문제이며 외국이 개입할 권리가 없다고 말했다.
화춘잉 대변인은 홍콩은 중국 국내 문제이며 외국이 개입할 권리가 없다고 말했다.

화춘잉(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0일 정례 브리핑에서 홍콩국가보안법을 둘러싼 아베 신조 일본 총리의 견해에 대해 일본 측에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다고 말했다.

아베 총리는 10일 중의원 예산위원회에서 중국이 국가보안법을 홍콩에 도입하기로 결정한 데 대해 주요 7개국(G7) 성명을 발표하는 데 일본이 주도적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화춘잉 대변인은 홍콩은 중국 국내 문제이며 외국이 개입할 권리가 없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