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시 치매안심센터, 주3회 홈트레이닝으로 치매어르신 돌봄공백 해소
화성시 치매안심센터, 주3회 홈트레이닝으로 치매어르신 돌봄공백 해소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0.04.21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사태 종식까지 취약계층 치매어르신 주 3회 방문

화성시치매안심센터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돌봄 공백이 우려되는 취약계층 어르신을 위해 웰빙건강클리닉과 함께 방문 홈트레이닝을 시작했다.

방문 홈트레이닝은 치매안심센터에 등록된 북부(남양, 비봉, 매송)권역 취약계층 경도인지장애 어르신 및 치매 어르신 총 10명을 대상으로 지난 20일부터 코로나19 사태가 소강될 때가지 주3회 진행된다.

코로나19 확산을 막고자 한 가정당 방문인력은 1~2명으로 최소화했으며, 방문 시 대상자 및 방문 직원의 체온 측정과 마스크 착용, 출입 전후 가정 내 소독 등으로 감염 위험을 줄일 방침이다.

경도인지장애 어르신에게는 신체조건에 따라 1:1 맞춤 운동교육과 인지강화프로그램이 제공되며, 치매어르신에게는 워크북을 통한 인지교육, 영양 문제를 가진 대상자의 경우 영양사가 직접 방문해 도움을 줄 예정이다.

김장수 보건소장은 “코로나 19가 장기화되면서 치매환자 가족들의 돌봄 부담도 커지고 있는 상태”라며, “맞춤형 홈트레이닝으로 보호자에게는 안정감을, 치매어르신에게는 인지기능 저하 예방효과를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센터는 홈트레이닝 서비스 대상자를 28일부터 향남권까지 확대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