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김여정 전세기 편, 한국에 김정은 직계혈족에서 첫 방한
북한 김여정 전세기 편, 한국에 김정은 직계혈족에서 첫 방한
  • 외신팀
  • 승인 2018.02.09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세기, 김정은 전용기와 같은 기종에 같은 디자인

▲ 김여정은 김정은의 가장 가까운 당 선전선동부 부부장을 맡고 있으며, 북한 최고지도자의 직계 혈족의 방한은 이번이 최초이다. ⓒ뉴스타운

북한의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을 단장으로 하는 김정은 북한 조선노동당위원장의 친 여동생인 김여정을 포함한 고위급 대표단이 9일 오후 1시 30분 조금 넘어 전세기를 타고 인천공항에 도착했다.

김영남 대표단은 11일까지 한국에 머물 예정이며, 9일 밤에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개막식에 참석하고, 이후 서울로 올라와 숙박을 한 후 10일 오전에 문재인 대통령과 면담을 가질 예정이다.

김여정은 김정은의 가장 가까운 당 선전선동부 부부장을 맡고 있으며, 북한 최고지도자의 직계 혈족의 방한은 이번이 최초이다.

고위급 대표단은 김영정 이외에도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이 포함되어 있다.

이날 인천공항에 도착한 북한의 전세기는 흰 기체에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과 인공기가 그려져 있으며, 김정은 전용기와 같은 기종으로 디자인도 똑 같다. 이날 공항 영접은 조명균 통일부 장관 등이 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