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북한이 이산가족 실무접촉 제의 수용
정부, 북한이 이산가족 실무접촉 제의 수용
  • 고성민 기자
  • 승인 2014.02.03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일 또는 6일 적십자 실무접촉 개최될 듯

 
통일부 김의도 대변인은 브리핑을 통해 북측이 오늘 오전 통지문을 통해서 이산가족 상봉문제를 논의하기 위한 우리 측의 적십자 실무접촉 제의를 수용하고 2월 5일 또는 2월 6일 중 우리 측이 편리한 날짜에 판문점 북측지역 통일각에서 실무접촉을 가질 것을 제의해 왔다고 밝혔다.

정부는 북측이 이제라도 이산가족 상봉문제 협의에 호응해 나온 것을 환영하면서 실무접촉 일자 등은 관계부처와 협의를 통해서 결정한 후 북측에 통보할 예정이라고 했다.

김의도 대변인은 날짜는 실무접촉이 개시되면 북측과 협의를 해 봐야 되겠지만 우리 정부는 이산가족 문제의 시급성을 고려해서 될 수 있으면 최대한 빨리 개최할 수 있도록 준비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했다.

또 이번 설계기 이산가족 상봉문제가 중요하기 때문에 일단 이산가족 상봉문제에 초점을 맞춰서 실무접촉이 진행될 것으로 생각을 하고 추가 상봉문제나 이런 것은 추후 실무접촉이나 추후 적십자 회담을 통해서 논의가 가능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