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민우혁, DIMF 개막 행사서 美친 존재감!
배우 민우혁, DIMF 개막 행사서 美친 존재감!
  • 고득용 기자
  • 승인 2021.06.21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15회 DIMF 개막 행사 중 '투란도트' 갈라 콘서트 무대에 선 민우혁_제공 이음컴퍼니
제15회 DIMF 개막 행사 중 '투란도트' 갈라 콘서트 무대에 선 민우혁_제공 이음컴퍼니

민우혁은 지난 18일 오후 6시 30분부터 대구오페라하우스에서 진행된 제15회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 개막 행사에 참석했다. 당일 네이버TV에서 라이브로 공개된 DIMF 개막 행사는 뮤지컬 '투란도트'의 갈라 콘서트와 뮤지컬 영화 '투란도트-어둠의 왕국 더 무비(The Movie)'의 공개 시사회로 이어졌다.

뮤지컬과 영화에서 주인공 '칼라프' 역으로 열연한 민우혁은 갈라 콘서트에서 '첫 번째 수수께끼 & 첫 번째 수수께끼를 풀다'와 '부를 수 없는 나의 이름', '그 빛을 따라서' 등 '투란도트'의 대표 넘버를 TMM 오케스트라의 연주에 맞춰 부르며 무대를 장악했다.

실시간 라이브 토크에 참여한 팬들은 “와~~ 전율, 추억이 새록새록”, “진짜 최고이십니다”, “현장에 가지 못해서 아쉽네요”, “뮤지컬 영화 기대됩니다” 등 갈라 콘서트에 대한 감상평을 쏟아내며 개봉을 앞둔 영화 '투란도트-어둠의 왕국 더 무비'를 향한 기대감도 표출했다.

제15회 DIMF 개막 행사 중 영화 ‘투란도트’ 시사 간담회 참석중인 민우혁_제공 이음컴퍼니 '투란도트' 영화 시사회는 갈라 콘서트가 끝나고 이날 오후 7시 30분 시작됐다. 민우혁은 극 중 투란도트의 사랑을 얻기 위해 수수께끼의 벽에 칼을 꽂는 왕자 칼라프로 분해 스크린을 가득 채웠다. 시사회에도 참석한 그는 수시로 관객의 반응을 확인하며 영화를 감상했다. 영화가 끝난 후 객석에선 박수가 쏟아지며 뮤지컬 영화로 새롭게 탄생한 '투란도트-어둠의 왕국 더 무비'의 흥행을 예감케 했다.

뮤지컬 ‘레미제라블’을 통해 가창력과 연기력을 입증하며 일약 뮤지컬 스타덤에 오른 민우혁은 뮤지컬 ‘벤허’, ‘프랑켄슈타인’, ‘지킬 앤 하이드’ 등을 통해 작품 성공 가도를 이끄는 주역으로서 확고히 자리매김했다. 또한 KBS ‘불후의 명곡’, ‘살림하는 남자들’ 등 예능 프로그램과 JTBC ‘제3의 매력’, MBC ‘하자있는 인간들’에 출연해 아티스트이자 배우로 입지를 굳건히 다졌다.

민우혁은 오는 7월 13일 샤롯데씨어터에서 개막하는 뮤지컬 ‘마리 앙투아네트’를 비롯해 다채로운 활동으로 대중과 만날 계획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