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태영 수원시장, "코로나19 확산 막는 데 최선을 다해 달라”
염태영 수원시장, "코로나19 확산 막는 데 최선을 다해 달라”
  • 김병철 기자
  • 승인 2020.11.27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중 확대간부회의...공직자들이 ‘코로나19 방역 최후의 보루’
염태영 시장이 12월 중 확대간부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수원시

염태영 수원시장은 “공직자들이 ‘코로나19 방역 최후의 보루’라는 사실을 잊지 말고, 코로나19 확산을 막는 데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경기도 수원시 염태영 시장은 26일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12월 중 확대간부회의’에서 “신규확진자 수가 8개월 만에 500명(25일 583명)을 넘어서며 코로나19가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며 “보건·안전 담당 공직자뿐 아니라 모든 공직자가 방역에 협력해 코로나19 확산을 막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리 시는 코로나19 발생 초기부터 지금까지 코로나19 확진자 접촉자 임시생활시설, 해외입국자 임시검사시설 등을 운영하며 적극적으로 대응해 지역사회 확산을 최소화했다”며 “방역 시스템을 지속해서 유지해 확진자의 접촉자, 해외입국자 등을 철저하게 관리하라”고 지시했다.

염 시장은 “위기가구 긴급생계지원 신청 기간이 두 차례 연장됐지만, 아직 신청하지 못한 분들이 있다”며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적극적으로 발굴해 그분들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하라”고 말했다. 또 “취약계층은 그 어느 때보다 추운 겨울을 보내게 될 것”이라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시민들을 찾아서 선제적으로 지원하라”고 지시했다. 이어 “올겨울 모두가 힘들겠지만, 힘을 모아 잘 극복하고 진정한 봄을 맞이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