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세월호 침몰사고 관련 각종 공연 및 축제성 행사 취소
원주시 세월호 침몰사고 관련 각종 공연 및 축제성 행사 취소
  • 김종선 기자
  • 승인 2014.04.1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는 4월16일 전남 진도 앞바다에서 발생한 여객선 세월호 해상참사와 관련하여, 온 국민의 침통한 분위기를 감안하여 사전 계획하였던 공연이나 축제성행사 등을 전면 취소 또는 보류하기로 했다.

원주시는 4.17 각 부서에 지시하고 이와 함께 각 사업장을 비롯해 부서별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안전사고 예방에 철저를 기하기로 했다.

이에따라 원주시에서는 금주(4.18~4.19)와 다음주(4.25~4.26) 금요일과 토요일 예정 되었던 문화를 통한 원도심 거리공연인 천사공연단 공연과 문화의 거리 퍼레이드 공연을 모두 잠정 중단하기로 하였다.

이번공연 취소는 원주시에서도 진도 여객선 침몰사고와 관련하여 희생자 와 유가족의 애도를 표하고, 실종자들의 무사귀환을 기원하기 위해 결정 하였다.

원주시에서는 여객선 침몰사고 희생자 및 유족에 대한 전국적인 애도 분위기에 동참하고 향후 공연일정을 재조정하여 진행하기로 하였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