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톈안먼사건 당시 베이징에서 1천~3천 명 사망 추정
중국 톈안먼사건 당시 베이징에서 1천~3천 명 사망 추정
  • 외신팀
  • 승인 2017.12.25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89년 당시 중국 주재 영국대사가 본국에 전달한 영어문건 기밀해제

▲ 톈안먼 사건의 진압은 4단계 작전으로 무기에 의한 위협이 실패했기 때문에 최종적으로 산시성(山西省 : 산서성)에서 온 인민해방군 27군이 장갑차를 몰고 진압 출동했으며, 이 27군 진압군의 60%가 문맹자로 연습훈련에 위해 톈안먼으로 간 것이라고 전해지고 있다고 적혀있다. ⓒ뉴스타운

중국 당국이 학생들의 민주화운동을 무력으로 탄압한 1989년 6월 4일 톈안먼(天安門 : 천안문) 사건으로 베이징에서 사망자 수는 최소 1천 명에서 최대 3천 명으로 추정한다는 문서를 홍콩의 밍보(明報 : 명보)가 25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기밀이 해제된 이 문서는 1989년 영문으로 된 문서로, 주중 영국대사가 중국 국무원(정부) 소식통의 정보로 본국에 전달한 문건이다.

이 문건에 따르면, 톈안먼 사건의 진압은 4단계 작전으로 무기에 의한 위협이 실패했기 때문에 최종적으로 산시성(山西省 : 산서성)에서 온 인민해방군 27군이 장갑차를 몰고 진압 출동했으며, 이 27군 진압군의 60%가 문맹자로 연습훈련에 위해 톈안먼으로 간 것이라고 전해지고 있다고 적혀있다.

이 문건에는 “적어도 10,000명의 시민이 사망이라는 기술도 있지만, 시간과 장소는 명기되어 있지 않다”고 밍보는 전했다.

중국 당국은 톈안먼 사건의 사망자 수를 319명으로 밝히고 있으나, 정확한 사망자 수는 아직도 불분명하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