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제군, 재난 예·경보 시설 등 집중 점검
인제군, 재난 예·경보 시설 등 집중 점검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6.16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마철을 앞두고 인제군은 집중호우로부터 귀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여름철 우기 대비 재난관측 예·경보시설을 점검하고 물샐틈없는 촘촘한 경보태세로 안전한 여름나기에 총력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인제군은 21일부터 25일까지 5일 동안 한상국 방재담당을 반장으로 3명의 점검반을 편성해서 관내에 설치돼 있는 예·경보 9개 시설, 122곳 장비의 작동여부 체크에 들어간다.

이번에 점검하는 시설은 기존에 설치 운영되는 자동우량경보시설 33곳, 재난 음성통보시설 21곳, 강우량 측정지 6곳, 재해문자 전광판 4곳, 수위관측계 8곳, 적설계 7곳, 재난CCTV 32곳, 지진가속도 계측기 1곳에 오는 6월말 설치 완료되는 내린천 상류 미산리 예·경보시설도 포함된다.

미산리 부근에 신설되는 시설은 미산 약수 부근에 수위국 1곳, 송계동, 가산교, 하남솔밭 등에 3곳에 경보국과 왕성동교, 송계교, 미기교, 후평교, 용포교, 미산 합수머리 등 6곳의 CCTV이다.

뿐만 아니라 인제군은 이와 같은 예·경보시설을 통해 취합된 정보들이 인제 군민은 물론이고 여름철 관광객들에게 신속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고사리 수변공원, 진동계곡, 십이선녀탕, 미산1리 마을회관 등 4곳에 설치된 재해문자전광판 관리에도 만전을 기하기로 했다.

한상국 방재담당은 “지속적인 재난 예·경보·관측시설 확충으로 해마다 집중호우 등으로 인한 피해가 점차 줄어들고 있다”고 밝히고 “하지만 만일에 있을 지도 모르는 불행한 사태를 원천적으로 차단할 수 있도록 유비무환의 긴장감을 유지 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