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해양경찰서, 창원시 진해구 부산신항 기름 유출....긴급방제작업 완료
창원해양경찰서, 창원시 진해구 부산신항 기름 유출....긴급방제작업 완료
  • 송은경 기자
  • 승인 2021.06.13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해경, 경비 함정 등 5척 동원 긴급방제 실시

 

창원해경이 오일팬스 및 유흡착재 이용 긴급방제작업을 하고 있다. /창원해양경찰서 

경남 창원해양경찰서는 12일(토) 오전 3시 07분경 경남 창원시 진해구 부산 신항 2부두 앞 해상에 ㄱ호(유조선, 500톤급)에서 윤활유가 해상에 유출되어 긴급방제작업을 하였다고 밝혔다.

12일 새벽 3시 05분경 경남 창원시 진해구 부산 신항 2부두에 정박 되어있는 ㄱ호(유조선, 500톤급)에서 소량의 윤활유가 해상에 유출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이에 창원해경은 방제정과 경비함정 등을 현장에 급파해 사고 현장에 유막을 발견하고 경비함정과 해양환경공단 등 총 5척이 동원되어 오일팬스 및 유흡착재을 이용 긴급방제작업을 실시했다.

창원해경은 정확한 사고 경위에 대해서는 조사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