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청소년 의회교실’ 개최…비대면 화상회의 진행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 ‘청소년 의회교실’ 개최…비대면 화상회의 진행
  • 김병철 기자
  • 승인 2021.06.06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본회의장-학교-가정 연계한 온라인 모의 본회의 실시

 

장현국 의장 /경기도의회

장현국 의장이 수원 원일중 학생 23명과 ‘제11회 청소년의회교실’ 개최했다.

경기도의회 장현국(더민주, 수원7) 의장이 지난 3일 수원 원일중학교 학생 23명과 ‘제11회 청소년 의회교실’을 비대면으로 개최했다.

이날 행사는 의회 본회의장에서 장현국 의장이 원일중에서 학생의장과 진행자를 맡은 학생 2명, 개별 가정에서 1일 도의원 21명이 각각 온라인 화상회의를 통해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학생들은 의회와 의원의 역할을 소개하는 홍보영상을 시청하고, 본회의장 구성과 본회의 진행과정에 대한 설명을 들은 뒤 모의 본회의를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모의 본회의는 △도의원 선서 등 개회식 △2분 자유발언 △모의회의 △도전 골든벨 퀴즈 △수료식 순으로 실시됐다.

먼저, 참여 학생들은 ‘학교 빈 교실을 자습실로 만들자’, ‘화장실에 자동 분사 디퓨저를 설치하자’ 등 직접 선정한 주제를 각자 가정에서 발표하고 시청하는 형태로 ‘2분 자유발언’을 진행했다.

이어 모의회의에서 ‘교복 체육복 혼용 허용’을 주제로 한 안건발표와 찬반토론, 표결이 이뤄졌다.

주제발표를 맡은 3학년 황가은 학생(16)은 “교복과 체육복은 학생을 나타내는 옷으로 사복이 아니며, 불편한 교복 대신 체육복을 입고 등교해도 무관하다고 판단한다”면서 “하의, 스타킹 등 추가지출 비용을 줄이고, 체육시간에 상하의를 갈아입지 않아도 되기에 코로나 상황에서 (방역을 강화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주장했다.

이와 관련, 재석의원 중 19명이 표결을 실시한 결과, 찬성 15명, 반대 3명, 기권 1명으로 안건이 가결됐다.

모의 본회의 전 과정을 시청하며 함께한 장현국 의장은 청소년을 위한 효과적 지원책을 발굴하기 위해선 사회와 정책에 대한 청소년의 관심과 참여가 선행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장현국 의장은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여러분을 직접 만날 수 없는 아쉬움이 큰 만큼, 청소년의원에게 좀 더 현장감 있는 체험 활동이 될 수 있도록 프로그램 구성에 최선을 다했다”며 “여러분이 생활 속에서 느끼는 문제점을 다양한 관점에서 바라보고, 해결방안을 찾아가는 과정이 민주시민 교육의 생생한 현장이자, 새로운 경기도를 만들어 가는 소중한 원동력이 되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2021년 경기도의회 청소년 의회교실’은 코로나19 방역 차원에서 온라인 방식으로 운영되며, 지난 4월 20일 시작해 상반기(4월~7월) 21회 운영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참여 학생에게는 만화로 보는 조례이야기, OX보드, 수료증 등으로 구성된 ‘학습꾸러미’가 제공된다. 이날 모의 본회의 영상은 오는 11일 경기도의회 공식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user/ggassembly)에 공개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