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하영 김포시장, 배달특급 거리캠페인 참여
정하영 김포시장, 배달특급 거리캠페인 참여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1.04.02 1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시(시장 정하영)가 31일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정식 서비스를 시작하며, 성공적 안착을 위한 거리 캠페인을 개최했다. 

이날 캠페인은 골드라인 김포지하철과 구래역을 중심으로 일자리경제과장을 비롯한 직원 등 20여명과 구래동 주민센터·경기도 주식회사 직원들이 참여한 가운데 진행됐다. 

‘배달특급’ 앱에 김포페이 결제 연동 서비스가 본격적으로 출시되자 하루 매출 2천7백만원에 김포페이 결제율 72%를 기록하며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배달특급’은 배달 앱 시장의 독과점 해소와 높은 중개수수료로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들을 위해 경기도에서 출시한 것으로 가맹점은 광고료 없이 중개수수료 1%로, 이용자는 경기지역화폐 연동 결제 시 최대 15%의 할인효과를 볼 수 있다.

또한 이용자는 런칭 이벤트로 신규가입 및 첫 주문 시 배달특급에서 제공하는 만원의 쿠폰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주식회사 kt에서 제공하는 김포시민 응원 특별 프로모션을 통해 청소기, 아이패드 등 다양한 경품 이벤트도 진행한다.

경품 응모조건으로는 지난달 31일부터 4월 30일까지 2회 이상 주문과 김포페이를 통한 결제 시 자동 응모되며, 당첨자 발표는 5월 4일 영상을 통해 공개추첨으로 결정된다. 

김포시 일자리경제과장은 거리 캠페인을 통해 “배달특급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운 소상공인과 침체된 지역 경제 회복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입점 가맹점을 확대해 소상공인 소득증대와 많은 소비자들이 착한 소비에 동참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