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인민은행, 100위안 신권 지폐 발행
중국 인민은행, 100위안 신권 지폐 발행
  • 외신팀
  • 승인 2015.08.11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12일부터 발행, 위조방지책 강화

▲ ⓒ뉴스타운

중국 인민은행(PBOC=The People's Bank of China, 중앙은행)은 10일 오는 11월 12일부터 위조 방지 기술을 삽입한 새로운 100위안 지폐를 발행한다고 발표했다.

새로 발행될 100위안 지폐의 디자인에서 기존의 마오쩌둥(毛沢東, 모택동) 전 주석의 초상 등 주요 디자인은 변경되지 않는다.

지폐 표면에 보이는 100이라는 수자는 보는 각도에 따라 색깔이 변하도록 하는 기술을 채용했으며, 이 외에도 위조방지용 선과 일련번호 표시를 늘린다. 새 지폐는 위조를 더 어렵게 해고, 기계가 쉽게 식별할 수 있도록 기술을 집어넣는다.

100위안은 중국에서 가장 고액권으로 한국 돈으로 약 1만 8500원 정도 된다. 100위안 권은 지난 2005년에 발행한 것과 같은 사이즈이다.

100위안 구권은 새로운 지폐가 발행된 이후에도 계속 사용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