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르셀로나 35만 명 카탈루냐 독립반대 시위
바르셀로나 35만 명 카탈루냐 독립반대 시위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7.10.09 06: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카탈루냐 주 의회 열어 ‘독립 일방선언’ 관측

▲ 라호이 스페인 총리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어떤 식으로든 독립 선언은 효력이 없는 것”이라고 규정했으며, 현지에서 대규모 독립반대 시위가 일어나고 있어 카탈루냐 주 정부의 판단이 주목된다. ⓒ뉴스타운

스페인 북동부의 카탈루냐(Catalonia)주가 10일 의회를 열고, 일방적으로 독립 선언에 들어가는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면서 현지 최대 도시인 바르셀로나(Barcelona)에서 독립에 반대하는 대규모 시위가 벌어졌다.

카탈루냐 주에서 열린 스페인에게서 독립 찬반 투표를 둘러싸고 독립 지지파가 과반수를 차지하는 카탈루냐 주 의회는 10일 본회의를 열 예정으로, 일방적으로 독립 선언이 예상되고 있다.

지난 8일 카탈루냐 주 최대의 도시인 바르셀로나에서는 독립에 반대하는 35만 명(경찰 추산)의 대규모 시위가 벌어졌다.

시위 참가자는 스페인 국기를 내걸고 “카탈루냐는 스페인의 일부이다”고 외치며 시위를 벌였다. 그들은 “카탈루냐가 독립을 하면 경제가 악화된다, 정치가 해야할 일은 실업대책 등 사회문제이다”와 같은 구호를 외치기도 했다.

카탈루냐 주 의회는 당초 9일 본회의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헌법재판소가 개최를 금지하는 명령을 내리면서 이를 피하기 위해 이번에는 주민투표 문제를 의제로 본회의 열어 일방적인 독립선언이 있을 것이라는 관측이다.

라호이 스페인 총리는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어떤 식으로든 독립 선언은 효력이 없는 것”이라고 규정했으며, 현지에서 대규모 독립반대 시위가 일어나고 있어 카탈루냐 주 정부의 판단이 주목된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