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국제/북한미국/중남미
트럼프 백악관 위기에 파묻혀트럼프 측근 플린 보좌관 사임 파문 확대
김상욱 대기자  |  mobacl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2.16  13:39:25
   
▲ 마이클 플린 전 보좌관의 행동은 허가도 없이 대립 중인 외국의 정부와 협상을 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는 미국의 법률에 저촉될 가능성도 있다. 트럼프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친밀도 표현하는 용어가 두 개나 된다. 그 하나는 트럼프-푸틴은 브로맨스(Bromance)관계라는 말과 ‘트럼푸틴(TrumPutin=Trump+Putin)'이라는 말로 두 사람간의 관계를 설명해주고 있다. ⓒ뉴스타운

'트럼푸틴‘ 관계 유지여부 주목

결국 사임을 하게 된 미국 백악관 마이클 플린(Michael T. Flynn) 보좌관이 트럼프 정권 출범 전이었던 지난해 12월 미국 주재 러시아 대사와 대(對)러시아 제재에 대한 재검토를 협의한 것으로 보이는 문제가 수습될 기미를 보이고 있지 않아 갈수록 트럼프 대통령 본인의 책임문제로 이어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형국으로 치닫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의 최측근과 러시아 측의 ‘친밀’한 관계가 표면화되고 있는 가운데 미 의회는 이 부문에 대한 철저한 조사를 요구하고 있으며, 몇 주일 전 의혹을 파악하고 있었음에도 불구하고 대응을 태만히 해온 트럼프 대통령의 책임도 추궁될 것으로 보인다.

트럼프의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의 친밀도 표현하는 용어가 두 개나 된다. 그 하나는 트럼프-푸틴은 브로맨스(Bromance)관계라는 말과 ‘트럼푸틴(TrumPutin=Trump+Putin)'이라는 말로 두 사람간의 관계를 설명해주고 있다.

마이클 플린 전 보좌관의 행동은 허가도 없이 대립 중인 외국의 정부와 협상을 하는 것을 금지하고 있는 미국의 법률에 저촉될 가능성도 있다.

션 스파이서(Sean Spicer) 백악관 대변인은 14일(현지시각) “어디까지나 신뢰관계의 문제, 중직의 보좌관은 전면적으로 신뢰할 수 있는 인물이어야 한다”며 트럼프 대통령이 플린 전 보좌관에 사임을 요청한 경위를 설명하면서 플린 전 보좌관에게는 위법성은 없다고 밝혔다.

백악관 측은 지난 1월 26일 사법부의 보고를 받고, 플린 전 보좌관과 러시아 대사의 회담 내용을 파악한 트럼프 대통령이 즉시 조사를 명령했다. 그러나 이러한 의혹을 둘러싼 정보가 언론에 누설된 것과 관련 플린 전 보좌관이 경질된 것 아니냐는 견해가 우세하다.

미국 연방수사국(FBI)도 이미 플린 전 보좌관을 소환조사를 마쳤으며, 대(對)러시아 제재 방법을 둘러싸고 허위 증언을 했을 경우 소추될 가능성도 없지 않다. 제 3자 조사를 요구하고 있는 민주당은 플린 전 보좌관을 물론 트럼프 대통령과 그 주변과 러시아와의 유착관계도 추궁해야 한다며 공세를 취하고 있다.

한편, 지난해 미국 대통령 선거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선거 캠프 관계자가 수차례에 걸쳐 러시아 정보기관의 간부들과 접촉했다고 뉴욕타임스(NYT)가 보도했다. 트럼프 대통령 승리를 뒷받침하기 위해 러시아가 민주당에 대한 사이버 공격을 실행한 시점과 겹치고 있어 정보의 공개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트럼프 캠프는 처음엔 러시아의 사이버 공격을 전면 부정을 했으나 대통령 당선 후에는 러시아의 해킹 사실을 인정했다.

또 트럼프를 배출한 공화당 내에서도 이 문제가 문제화되고 있다. 매코넬 상원 원내총무는 의회에서 조사를 해야 한다고 강경한 입장을 보이고 있다. 그는 “트럼프 정권의 대(對)러시아 융화 자세 그 자체에 큰 문제가 생겼다”며 의회조사를 촉구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러시아, 신형 순항미사일 극비리에 실전 배치
우크라이나, 트럼프 취임 후 동부 교전 격화, 희생자 늘어
트럼프 ‘푸틴 옹호 발언’에 비난 쇄도, 일파만파
트럼프의 반(反)이민정책, ‘미국이념 파괴, 세계분열’
샌더스, 트럼프를 향한 독설 "미국을 해치려는 광신자들 손에 놀아나는 것"
트럼프, ‘호주 총리와 통화하다 버럭 성질 내’
트럼프 측근 정치 서막
EU 고위관리, 세계 3대 위협 ‘트럼프, 푸틴, IS'
도널드 트럼프 공식 취임연설 (영어 전문)
트럼프 시대 공식 개막, “미국인 대통합, 미국 우선주의 강조 ”
[인물뱅크] 트럼프 차기 정부 장관 등 요직 알아보기
김상욱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