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바보들이 반대하는 러시아와 관계 개선하겠다’
트럼프. ‘바보들이 반대하는 러시아와 관계 개선하겠다’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7.01.08 2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시아의 미국 대선 개입은 민주당의 태만 때문.

▲ 트럼프 당선자는 “러시아와 양화한 관계를 가지는 것은 좋은 일인 것이지 나쁜 일이 아니다. 바보들만 나쁜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다”며 러시아와의 관계 개선에 힘을 쓰겠다는 자세를 견지했다. ⓒ뉴스타운

도널드 트럼프 차기 미국 대통령은 7일(현지시각) 트위터에 러시아와의 관계 개선에 반대하는 것은 “바보들”뿐이라는 글을 올리고, 오바마 정권에서 ‘악화된 러시아와의 관계 개선’에 정력적으로 대처하겠다는 생각을 나타냈다.

미국 중앙정보국(CIA) 등이 참가하여 작성한 러시아의 미국 대선 개입 관련 보고서는 국가정보국장이 발표했다. 보고서는 푸틴 대통령과 관계가 좋지 않은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의 당선 저지를 노리고 민주당 측에 사이버 공격을 가해 내부 메일을 유출시켰다고 분석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의 지시에 따라 러시아가 지난해 미국 대선에 사이버 공격을 통해 선거를 간섭했다고 분석한 미국 정보기관의 보고서가 6일 발표돼 푸틴 대통령과 브로맨스(bromance)라는 비판까지 받은 트럼프 당선자의 대응이 주목됐었다.

트럼프 당선자는 “러시아와 양화한 관계를 가지는 것은 좋은 일인 것이지 나쁜 일이 아니다. 바보들만 나쁜 일이라고 생각하고 있다”며 러시아와의 관계 개선에 힘을 쓰겠다는 자세를 견지했다. 앞서 트럼프 당선자는 “(민주당의) 현저한 태만”이 있었기 때문에 해킹을 허용했을 것이라고 비난해 민주당 측이 반발해 왔다.

그는 이어 자신이 대통령으로서 관계 개선에 대처하면 러시아는 ;지금보다 훨씬 더 미국을 존경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이고, 이슬람 수니파 과격 무장 세력인 이른바 이슬람국가(IS=Islamic State) 소탕 작전 등에서 협조를 하겠다는 생각을 드러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