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노동신문, ‘박근혜 담화는 교활한 술책’
북한 노동신문, ‘박근혜 담화는 교활한 술책’
  • 외신팀
  • 승인 2016.12.02 2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노동신문은 박근혜 담화는 여당과 야당의 다툼을 유도하여 탄핵 절차를 분규시키려는 “술책”이라고 주장했다. ⓒ뉴스타운

북한 조선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2일 박근혜 대통령이 임기 만료 전에 사의를 하겠다고 표명한 대국민 담화에 대해 “위기를 모면해보려는 교활한 술책이며, 민심을 우롱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노동신문은 박근혜 대통령이 절친이 국정개입 의혹에 관한 자신의 책임문제를 회피하고 “주변을 제대로 관리하지 못한 탓”이라고 자신의 과오를 표명함으로써 “추문사건의 성격을 오도하였다”고 주장하고는, 박근혜 담화는 여당과 야당의 다툼을 유도하여 탄핵 절차를 분규시키려는 “술책”이라고 주장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