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사, 이대통령에 재해 영상보
박지사, 이대통령에 재해 영상보
  • 박찬
  • 승인 2009.07.15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일 영상통화서 신속 영구 복구

14일 오전 박준영 전라남도지사는 도청 재난상황실에서 이명박 대통령과 영상통화를 통해 호우피해지역에 대한 신속하고도 영구적인 복구를 위해 국비지원 확대를 건의했다.

박 지사는 이날 영상통화에서 “국가피해 시설물은 정부가 전액 국고로 복구하지만 지방관리 시설물은 50%를 지방비로 부담하고 있어 재정자립도가 열악한 시군에서는 내년 우기 전에 복구할 수 없는 실정임을 감안, 국비 지원을 70%로 늘려달라”고 요청했다.

또한 “이번 호우피해가 큰 화순, 나주 등 4개 시군을 방문해보니 도로 응급보구시 도로 부분만 높임으로써 상대적으로 주택은 도로 밑으로 내려가 침수원인이 되고 있다”며 “도로 등 SOC 사업 검토시 신중한 추진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박 지사는 또 “전남 이재민이 1천명이 넘게 발생했다”며 “이중 절반은 집 수리를 완료해 귀가조치했고 나머지는 마을회관, 학교 등에 거주하고 있는 만큼 주택 수리를 신속히 마무리 해 빠른 시일 내 귀가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보고했다.

이에 대해 이 대통령은 “지금까지 복구사업을 해도 피해가 계속 발생하는 것은 예산 절감을 위해 피해부분만 복구했기 때문이며 이는 장기적으로 국가의 손해이므로 박 지사 의견을 반영해 영구적 복구사업이 추진될 수 있도록 하겠다”며 “또 피해지역은 대부분 영세한 사람들이 살고 있는 지역으로 채무공사를 해서라도 공기를 단축할 수 있도록 하고 박 지사 의견(국비지원 확대 건의)에 대해 종합적으로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또 수해 이재민에 대한 신속한 대책 추진을 당부한 후 신종 인플루엔자 등 수인성 전염병 예방을 비롯해 여름철 물놀이 인명사고 예방, 앞으로 다가올 태풍에 대한 사전 대비태세 강화 등을 주문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