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도민 대상 ‘디지털 역량강화 교육’ 실시
충청남도, 도민 대상 ‘디지털 역량강화 교육’ 실시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1.04.14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접근이 쉬운 도내 경로당, 마을회관, 복지관 등 52개소 선정, 찾아가는 이동형 디지털 배움터도 운영
충청남도청
충청남도청

충청남도가 디지털 이용에 어려움을 겪는 도민을 대상으로 ‘디지털 역량강화 교육’을 실시한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장기화에 따라 무인, 비대면 중심으로 생활 양상이 바뀌고 있다.

이와 같은 ‘언택트(Untact)’를 가능하게 하는 핵심인 디지털에 대한 이해는 생존을 위한 필수적 능력이 됐다. 하지만 디지털에 익숙지 않은 고령층이나 이용이 불편한 장애인의 경우 일상생활에서의 불편은 물론 사회·경제적 차별 및 배제까지 겪고 있다.

디지털과 관련한 기초적 이해가 있더라도 재택근무 확대, 온라인 개학 등 급변하는 환경은 새로운 도전을 요구하기도 한다.

도는 이러한 디지털 소외 계층을 위한 ‘디지털 배움터’를 마련, 일상생활에 필요한 기본 역량 다지기부터, 키오스크·VR 사용 교육, 나아가 취업연계 교육까지 확장될 수 있는 디지털 종합 역량 교육을 오는 19일부터 실시한다.

교육은 배움을 원하는 도민 누구에게나 무료로 실시하며, 접근이 쉬운 도내 경로당, 마을회관, 복지관 등 52개소를 선정, 찾아가는 이동형 디지털 배움터도 운영한다.

도는 디지털 역량교육 실시를 위해 공주교대 나우누리 재단과 협약을 체결하고 교육을 통해 총 1만 2,000여 명의 도민에게 디지털 실생활 활용 능력 향상 및 편익 도모를 제공할 방침이다. 또 경력단절여성 등에 대해 디지털 교육을 통한 재취업 기회도 제공한다.

문의 및 상담을 위해 콜센터를 운영하며, 신청은 디지털배움터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