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의 정신’ 픽메이커, AFC 15 통해 밀알복지재단에 장학금 기부...“앞으로도 꾸준히 이어갈 것”
‘나눔의 정신’ 픽메이커, AFC 15 통해 밀알복지재단에 장학금 기부...“앞으로도 꾸준히 이어갈 것”
  • 고득용 기자
  • 승인 2021.03.09 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눔의 정신’ 픽메이커
‘나눔의 정신’ 픽메이커

엔젤스파이팅 챔피언십(AFC)은 지난 2월 26일 오후 5시 신도림 테크노마트 특설무대에서 공식 넘버링 대회인 AFC 15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올해 국내에서 개최된 첫 정식 격투기 넘버링 대회인 AFC 15는 코로나 사태로 무관중으로 입식과 MMA 7경기를 치렀다.

코메인 매치에서는 입식 헤비급타이틀전(-120kg)에서 명현만이 유양래에게 시종일관 주도를 하며 3라운드 KO승을 거두며 헤비급 챔피언을 지켰다.

메인이벤트인 MMA 미들급 1차방어전(-84kg)에서 챔피언 김재영(37, AFC/노바MMA)이 안상일(37, 더블지FC/크로스핏강남언주)을 상대로 1라운드 47초 TKO승을 거둬 챔피언 방어에 성공했다.

한국 최고의 격투 단체인 AFC만의 나눔의 정신은 이날도 이어졌다. 베풂의 아름 다음을 보여준 것은 AFC 15의 메인 스폰서였던 픽메이커. 이날 코메인 매치가 끝나고 픽메이커의 공식 홍보 모델 김한나가 대표로 밀알 복지재단에 장학금을 전달했다.

‘픽메이커’는 축구와 야구, 농구, 배구, 하키 등 전 세계 스포츠를 대상으로 라이브 스코어 및 베팅, 유저간의 소통 등을 제공하는 스포츠 커뮤니티이다. 체계적인 유저 중심 분석시스템과 실시간 상황정보 및 팀정보, 다채로운 배당의 베팅 게임 역시 제공하고 있다.

픽메이커는 “이번 대회를 함께 할 수 있어 기뻤다. 격투기를 통한 나눔의 정신을 조금씩 실천해가겠다”라면서 “저소득 취약계층 어린이를 볼 때마다 마음이 아팠다. 앞으로도 픽메이커는 AFC와 함께 베풀고 나누면서 성장하겠다”라고 약속했다.

AFC와 픽메이커가 약속한 베풂과 나눔의 길. AFC 15를 통해 성공적으로 증명된 선한 영향력이 계속 이어지길 기원해본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