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맞이 단장 마친 서울숲 나비정원, 5월 1일 개장
봄맞이 단장 마친 서울숲 나비정원, 5월 1일 개장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04.23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나비정원에서 알부터 애벌레, 번데기를 거쳐 성충까지, 나비의 한살이를 만나보세요

2019년 5월 1일 서울숲공원 ‘나비정원'이 새단장을 마치고 문을 연다. 

5월 1일 서울숲 나비정원에서는 도시에서 만나기 어려운 산호랑나비, 산제비나비, 흰나비, 암끝검은표범나비 등 6여 종의 나비 1000여 마리를 볼 수 있다. 

서울숲 나비정원은 유채, 케일, 란타나, 황벽나무 등 나비 애벌레의 먹이식물과 나비가 꿀을 빨아먹을 수 있는 흡밀 식물 40여 종 5000여 본을 심었고, 나비의 알과 애벌레, 번데기가 나비로 우화하는 과정을 관찰할 수 있는 번데기 전시대까지 나비의 한살이를 볼 수 있도록 조성됐다. 

서울숲 나비정원은 5월~10월 화~일요일(월요일 휴관) 10시에서 17시까지 무료로 운영되며, 나비정원과 곤충식물원(온실)에서 나비는 물론 여러 동식물의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투어 프로그램도 진행할 예정이다. 

프로그램은 서울숲 홈페이지 및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서울숲컨서번시 개요 

서울숲컨서번시는 2003년부터 2015년까지 시민중심의 서울숲공원 프로그램 운영해온 서울그린트러스트가 축적해온 전문성을 기반으로 2016년 11월부터 서울숲공원을 경영하고 있다.서울숲컨서번시는 녹지·시설의 유지관리 및 이용프로그램의 기획·운영, 마케팅, 시민들과의 소통 업무를 담당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