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중국 잇따라 때리기 ‘무능, 멍청한 자’
트럼프, 중국 잇따라 때리기 ‘무능, 멍청한 자’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20.05.08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국이 할 일을 게을리 했다, 중국이 코로나 발원지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에게 (중국 내에) “무능하거나 멍청한 자들이 있었을 것”이라며 재차 중국을 비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에게 (중국 내에) “무능하거나 멍청한 자들이 있었을 것”이라며 재차 중국을 비판했다.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7(현지시각) 코로나19(신종 코로나 바이러스)의 세계적인 감염 확산이 중국에서 비롯됐다고 거듭 강조한 뒤, 중국은 코로나 바이러스의 발원지로, “간단히 막을 수 있었을 것이라면서 중국을 통렬하게 비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백악관에서 기자들에게 (중국 내에) “무능하거나 멍청한 자들이 있었을 것이라며 재차 중국을 비판했다.

트럼프는 그동안 바이러스가 중국 후베이성 우시한의 연구소에서 유출됐다는 사실에 자신 있다는 입장을 보여 왔으나, 이날은 구체적으로 언급하지 않았다.

그는 가까운 시일 내에 정리된다고 한 미 정보기관에 의한 조사 보고서에 대해서도 명확한 시기에 대해서는 언급을 피한 채 공표할지 어떨지 모른다고 말했다.

그는 단지, 중국에 대해 할 일을 게을리 했다고 지적하면서, 계속 감염 확대의 책임을 추궁하는 자세를 보였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