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국제/북한아시아
주일미군, 유사시 작전거점으로 전력공급원 역할동시에 북한 탄도미사일의 공격 표적되기도
김상욱 대기자  |  mobacl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1.13  15:10:35
   
▲ 미군 7함대는 거점을 둔 일본 카나가와의 요코스카 기지(横須賀 基地 神奈川, 위 사진, 로널드 레이건호)는 원자력 추진 항공모함과 구축함 등 총 13척의 사실상의 모항이다. ⓒ뉴스타운

미국이 북한에 대한 군사력 행사를 결단했을 경우, 약 4만 7천 명의 병력을 가진 주일미군은 주요 전력 공급원의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북한에는 주한 미군 및 미국령 괌(Guam)과 함께 김정은 체제의 존속을 위협하는 적의 공격을 위한 출격 거점이 된다. 북한은 탄도미사일의 표적으로 이러 지역을 삼겠다고 공언해왔다. 따라서 유사시에는 이런 전력공급원이 북한의 공격 대상이 된다.

서태평양에서 인도양까지 관할하고 있단 미군 7함대가 거점을 둔 일본 카나가와의 요코스카 기지(横須賀 基地 神奈川)는 원자력 추진 항공모함과 구축함 등 총 13척의 사실상의 모항이다.

유사시에는 로널드 레이건 함재기의 해상기지로 동해(東海, East Sea)에 전개하며, 이지스함은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비하고, 요격태세를 갖추면서 순항미사일 공격 등의 임무가 상정되고 있다.

나가사키(長崎)의 사세보 기지(佐世保 基地)는 강습상륙함(強襲揚陸艦)과 기뢰를 탐지하고 처분하는 소해함(掃海艦) 등 총 8척의 거점이다. 상륙함은 오키나와 주둔 해병대를 탑승시키고, 최전선에 파견, 상륙 작전을 담당할 가능성이 있다고 일본의 교도통신이 13일 보도했다.

공습의 경우 1월 미국의 최첨단 F-35B 스텔스(stealth) 전투기가 미국 밖에서는 처음 배치된 이와쿠니 기지 등에서 출격할 것으로 보인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트럼프 대통령, 5일 오전 일본 요코타 기지 도착
[북한 미사일] 대화보다 기술개발 전념, 미 본토와 주일미군기지 겨냥
한반도 유사시 배치 가능한 미 공군 주요 전략무기
미 해병대, 남중국해 인근 순환배치 필리핀과 합의
美항모 조지워싱턴, 日서 출항
중국, 미군 전략자산 전개 ‘한반도 긴장고조 시키지 말라’
미국 해군 제 7함대 항모 3척 체제로 대북 압력 강화
미 의회조사국(CRS), ‘전술핵 한국 재배치 국제협약 위배 아니다’
미 NBC, ‘B-1B 폭격기, 북한 미사일 기지 정밀폭격 준비’
미국 항공모함 ‘제럴드 R. 포드’ 40년 만의 신형 취역
미국-인도-일본, 인도양 합동군사훈련 전격 공개
미국-일본-인도 3국, 인도양에서 합동군사훈련 돌입
중국 첫 항공모함 ‘요녕’ 홍콩 도착 애국심 고취 목적
미국 니미츠 항모 서태평양 파견, 3척 동시 전개
한반도 인근 해 미국 항공모함 2척 전개
중국, 대북 압력 넣는다며 ‘미국 태평양사령관 경질’요구
미국 공군, 태평양에서 ICBM발사 실험
미 태평양사령관, ‘북한에 대한 선제타격 방안 많다’
김상욱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