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일미군, 유사시 작전거점으로 전력공급원 역할
주일미군, 유사시 작전거점으로 전력공급원 역할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7.11.13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시에 북한 탄도미사일의 공격 표적되기도

▲ 미군 7함대는 거점을 둔 일본 카나가와의 요코스카 기지(横須賀 基地 神奈川, 위 사진, 로널드 레이건호)는 원자력 추진 항공모함과 구축함 등 총 13척의 사실상의 모항이다. ⓒ뉴스타운

미국이 북한에 대한 군사력 행사를 결단했을 경우, 약 4만 7천 명의 병력을 가진 주일미군은 주요 전력 공급원의 역할을 하게 될 것으로 보인다.

북한에는 주한 미군 및 미국령 괌(Guam)과 함께 김정은 체제의 존속을 위협하는 적의 공격을 위한 출격 거점이 된다. 북한은 탄도미사일의 표적으로 이러 지역을 삼겠다고 공언해왔다. 따라서 유사시에는 이런 전력공급원이 북한의 공격 대상이 된다.

서태평양에서 인도양까지 관할하고 있단 미군 7함대가 거점을 둔 일본 카나가와의 요코스카 기지(横須賀 基地 神奈川)는 원자력 추진 항공모함과 구축함 등 총 13척의 사실상의 모항이다.

유사시에는 로널드 레이건 함재기의 해상기지로 동해(東海, East Sea)에 전개하며, 이지스함은 북한 미사일 발사에 대비하고, 요격태세를 갖추면서 순항미사일 공격 등의 임무가 상정되고 있다.

나가사키(長崎)의 사세보 기지(佐世保 基地)는 강습상륙함(強襲揚陸艦)과 기뢰를 탐지하고 처분하는 소해함(掃海艦) 등 총 8척의 거점이다. 상륙함은 오키나와 주둔 해병대를 탑승시키고, 최전선에 파견, 상륙 작전을 담당할 가능성이 있다고 일본의 교도통신이 13일 보도했다.

공습의 경우 1월 미국의 최첨단 F-35B 스텔스(stealth) 전투기가 미국 밖에서는 처음 배치된 이와쿠니 기지 등에서 출격할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의현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