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 제민川 내년 5월부터 맑은물 흐른다
공주 제민川 내년 5월부터 맑은물 흐른다
  • 한상현
  • 승인 2007.12.06 12:2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市, 제민천 유지용수확보사업 연말 완공, 내년 5월 통수계획 밝혀...

공주 구도심권을 관통하는 제민천에 내년 5월부터 일정 수위의 맑은 물이 흘러 시민들에게 볼거리 및 휴식공간 등으로 제공된다.

공주시는 6일, 건천화로 하천기능이 사실상 상실된 제민천에 맑은 물을 공급하기 위해 펼쳐 온 제민천 유지용수 확보사업이 현 공정 90%의 진도 속에 연말 완공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

시는 이에 따라 내년 5월부터 하수처리장에서 깨끗하게 여과된 물을 제민천 상류로 끌어올려 통수(通水)를 전개해 제민천에 일정 수위의 맑은 물을 상시 흐르게 한다는 것.

제민천 유지용수 확보사업은 자연하천 생태계 복원 및 친수공간 조성을 통한 시민에게 볼거리ㆍ즐길거리ㆍ쉴거리 제공차원에서 지난 해 11월부터 95억원을 투입, 전개해 온 사업이다.

관경 300㎜의 송수관로 2개 라인을 총 5.9㎞에 이르는 구간에 매설하고 펌프장과 여과시설 및 자외선살균(UV)소독시설을 비롯, 금학동에 8600㎡ 규모의 생태학습장을 겸한 자연습지 수질정화시설도 갖추게 된다.

자연습지 수질정화시설에는 수질정화 효과가 뛰어 난 미나리를 비롯 창포, 물억새, 애기부들, 연꽃, 달뿌리풀 등 수생식물 수천본과 산책로, 친환경 주차시설, 휴게공간 등을 갖춰 시민에게 휴식공간으로 제공은 물론 자연생태학습 등 교육의 장으로 활용키로 했다.

공주시 하수도담당 관계자는 "제민천에 맑은 물이 본격 공급되면 시민들이 즐겨찾는 공간으로 거듭나면서 구도심권의 경제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한편 공주 제민천은 그동안 갈수기에 하천유지 수량(水量) 부족으로 우천시를 제외하곤 대부분 건천으로 유지되어 왔으며, 물고기 등 수생생물의 생존이 불가능해 생태계 파괴 등 도시미관을 저해시켜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익명 2007-12-06 13:19:26
    물이 아직은 혼탁하던디요,,,누가 쉬~~~하는것도 봤쑤..어쨋든 잘됐구먼,,,,총총총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