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주시 전역 빈집 실태조사
원주시 전역 빈집 실태조사
  • 김종선 기자
  • 승인 2021.06.16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주시 전역에 산재해 있는 빈집에 대한 실태조사가 추진된다.

원주시는 빈집의 지속적인 증가에 따른 안전사고 및 범죄 발생을 예방하고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한 빈집 정비계획을 수립하고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에 의뢰해 오는 11월 30일까지 원주 전 지역을 대상으로 빈집 실태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빈집으로 추정되는 약 1,300호에 대해 사전 조사 및 현장 조사를 통해 구조와 외관 상태에 따라 유형을 1~4등급으로 나눠 진행한다.

조사된 자료는 빈집활용 시스템에 등록하고 향후 빈집 정비사업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종현 건축과장은 “조사가 완료되면 빈집 정비계획을 수립해 수리가 어려운 폐가 등은 철거하고, 활용 가능한 빈집은 매입 후 공적으로 사용하는 등 안전하고 쾌적한 주거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