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동산 검증, 여‧야 동시 특검 하자”
“부동산 검증, 여‧야 동시 특검 하자”
  • 최성민 기자
  • 승인 2021.06.10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희룡 “지방자치단체장과 지방의원까지 확대를”
원희룡 제주지사.
원희룡 제주지사.

“부동산 검증문제, 여‧야 동시 특검으로 해결하자.”

원희룡 제주지사는 10일 “여‧야 국회의원들의 부동산 검증 문제를 피할 수 없게 되었다”며 “이 문제가 더이상 정치공방으로 흐르지 않도록 이번 기회에 확실하게 매듭을 짓고 넘어ㄱ자”고 특검을 통한 여‧야 전수조사를 제안했다.

원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국민의힘이 감사원 이야기를 꺼낸 것은 민주당에 역공의 빌미만 제공하고 말았다”며 “권익위에 맡기는 것도 부족하다”고 지적했다. 이번 민주당 의원들에 대한 권익위의 조사 결과를 봐도 부족하기는 마찬가지라는 것이다. 미공개 정보를 이용한 부동산 투기나 편법 쪼개기 등의 의혹은 사라지고 단순히 농지법 위반, 명의신탁 문제만 거론되고 있다는 지적이다.

원 지사는 ‘뺑소니 사건 맡겼더니 신호위반 딱지 하나 끊어주는 꼴’이라는 김웅 의원의 지적이 매섭고 정확하다고 밝혔다.

이어 “4.7 재보궐 선거 직전 여‧야 모두 LH 사태 특검을 약속한 바 있다”며 “정치공방을 멈추고 특검을 통한 전수조사로 말끔하게 해결하자”고 강조했다.

원 지사는 “조사 대상도 여‧야 국회의원을 비롯, 고위직 공무원, 지방자치단체장과 지방의원까지 확대하자”며 “이들이 부동산 관련 정보에 노출될 가능성이 더 많기 때문이기도 하고, 국민들의 요구 또한 조사대상 범위를 더 넓혀야 한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