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속가능발전 지방정부협의회,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요구 성명서 발표
지속가능발전 지방정부협의회,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요구 성명서 발표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1.04.29 10: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폐기물의 처리과정을 국제사회와 투명하게 협의할 것 요구
-일본정부의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 철회되도록 국제법 제소 등 정부의 강력한 대응 요구
지속가능발전 지방정부협의회(회장 김홍장 당진시장)
지속가능발전 지방정부협의회(회장 김홍장 당진시장)

지속가능발전 지방정부협의회(회장 김홍장 당진시장)가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를 요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지속가능발전 지방정부협의회(이하 협의회)는 성명서를 통해 ▲인간생명과 생태계를 위협하는 후쿠시마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와 대안마련, ▲모든 폐기물의 처리과정을 국제사회와 투명하게 협의할 것을 요구했다. 또한, ▲일본정부의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이 철회되도록 국제법 제소 등 정부의 강력한 대응도 요구했다.

김홍장 협의회 회장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는 주변국인 우리나라의 문제일 뿐 아니라 지구 생태계 전체를 위협하는 것으로 지속가능한 지구와 인류를 위해서 국제적 차원의 대응이 필요하다” 며 “지속가능발전을 위해 함께 하는 회원 지방정부들은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출 철회를 위해 적극적으로 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

국제사회가 합의 한 공동목표이며 사회적 가치인 지속가능발전목표(SDGs)를 지역에서 선도적으로 실현하는 지속가능발전 지방정부협의회에는 당진시를 비롯해 29개 지방자치단체가 함께 활동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