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산시, 2021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 확대 실시
아산시, 2021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 확대 실시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0.11.30 11: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0월 기준 노인인구 41,903명 전체 인구대비 13.32%...독거노인 12,009명
- 2020년 서비스 대상자 1,975명 보다 264명 증가한 2,239명에게 서비스 제공
노인맞춤서비스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아산시가 2021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 사업을 확대 실시한다.

매년 증가하는 독거노인에 대한 돌봄의 문제는 가정의 구조와 기능 변화로 더 이상 가정 내에서만 해결할 수 있는 문제가 아닌 사회문제로 대두됐다.

10월 기준 노인인구가 41,903명으로 전체 인구대비 13.32%이다. 고령사회(기준 14%)로 수년 내 진입할 전망이며 이 중 독거노인은 12,009명에 달한다.

시는 올해부터 유사 노인돌봄서비스를 통한한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운영해 안정적으로 정착시켰다. 본인부담금에 대한 부담으로 돌봄서비스를 신청하지 못한 어르신이 계시던 작년과 달리 올해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본인부담금이 없어 돌봄이 필요한 어르신 누구나 부담 없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2021년 노인맞춤돌봄서비스를 확대 실시한다. 2020년 대비 생활지원사 23명을 추가 모집해 총 137명의 생활지원사가 2020년 서비스 대상자 1,975명 보다 264명 증가한 2,239명에게 서비스를 제공한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는 4개 분야 직접서비스(안전지원, 사회참여, 생활교육, 일상생활지원)와 민간후원 연계서비스로 나눠진다. 이 외에도 가족, 이웃 등과의 접촉이 거의 없어 고독사 및 자살위험이 높은 어르신을 대상으로 맞춤형 상담 및 집단활동을 제공한다.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은 만 65세 이상 국민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또는 기초연금수급자 중 돌봄이 필요한 노인으로 유사중복서비스 수혜자가 아니라면 신분증을 지참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 신청하면 된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