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일보, 미국 맹비난 ‘중국 발전권리 포기 안 해’
인민일보, 미국 맹비난 ‘중국 발전권리 포기 안 해’
  • 외신팀
  • 승인 2019.05.13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국의 일방주의나 패권주의 전도 없다
신문은 또 “중국의 사회주의제도 우월성과 전국인민의 단결로 무역마찰에 대응하고 국가의 핵심 이익을 단호히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중국 공산당 기관지 런민리바오(인민일보)13일 평론기사에 중국은 다른 나라의 요구에 굴복해, 자국의 정당한 발전의 권리나 이익을 포기하는 것은 결코 아니다, 중국에 대한 제재를 강화하고 무역 마찰을 격화시킨 미국을 맹비난했다.

이어 평론은 중국은 독자적인 사회주의 체제를 견지한다고 강조했다.

인민일보는 중국은 일관되게 대화를 통한 해결을 원했음에도, 미국은 극한까지 압박하고, 터무니없는 요구를 해 무역 마찰을 고조시켰다고 주장하고, “미국의 일방주의나 패권주의에 전도는 없다. 세계 경제에 심각한 악영향을 줄 것이라고 지적했다.

신문은 또 중국의 사회주의제도 우월성과 전국인민의 단결로 무역마찰에 대응하고 국가의 핵심 이익을 단호히 지키겠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