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평생교육시설 발전방향 및 운영활성화 연구용역' 착수보고 받아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평생교육시설 발전방향 및 운영활성화 연구용역' 착수보고 받아
  • 김병철 기자
  • 승인 2021.07.20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파주·양평 평생교육시설(미래교육캠퍼스) 활성화 위한 다양한 실천과제 제시

 

평생교육시설 발전방향 및 운영활성화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경기도의회

경기도의회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위원장 박창순)는 지난 19일 상임위 회의실에서 제353회 임시회 안건심사를 모두 마친 뒤 '평생교육시설 발전방향 및 운영활성화 연구용역' 착수보고를 받았다.

이번 연구용역은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인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 주관으로 평생교육시설(파주·양평 미래교육캠퍼스) 운영현황 실태조사와 경기도교육청 등 유관기관과의 교육협력방안 분석 및 평생교육시설 구체적 실천과제 도출을 주요목적으로 하며, 지난 7월 5일 계약 체결을 시작으로 8월 중간보고를 거쳐 9월까지 약 3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이날 착수보고회에는 박창순(더민주, 성남2) 위원장을 비롯해 같은 상임위 소속 송치용(정의당, 비례대표)·신정현(더민주, 고양3)·유영호(더민주, 용인6)·이진연(더민주, 부천7)·장태환(더민주, 의왕2)·백현종(국민의힘, 구리1) 의원, 김종근 수석전문위원과 박준호 경기도 평생교육과장, 김제선 경기도평생교육진흥원장 및 연구용역 책임자인 김재호 교수(경인교육대학교) 등이 참석했다.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 위원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사회관계성 회복을 위한 프로그램 연구 △성인대상 평생학습 프로그램 개발 제공을 통한 이용계층 확대 △누구나 쉽게 접근 및 이용가능한 교육 커리큘럼 개발 △찾아가는 교육 서비스 구체적인 형태에 대한 연구필요 △사교육시장에 접근하기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한 프로그램 △체류형으로 놀이와 함께 학습할 수 있는 프로그램 △평생교육이 지속적으로 성장을 견인하기 위해 장기적인 관점에서 다양한 수요들에 부합할 수 있는 맞춤형 플랫폼 제공 등 다양한 의견을 제안했다.

박창순(더민주, 성남2) 위원장은 “동료 의원님들의 좋은 의견들이 이번 연구용역에 잘 녹아들어 8월 중간보고회 때에는 좀 더 구체적인 실천전략이 담긴 가시적인 연구성과를 만들어내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보고회는 수도권 지역 거리두기 4단계 격상 시행에 따라 사전에 여성가족평생교육위원회와 협의된 인원에 한해서만 참석이 허용되는 등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되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