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테크노파크, ‘2021년도 연구기반활용플러스사업’ 운영기관 선정
충남테크노파크, ‘2021년도 연구기반활용플러스사업’ 운영기관 선정
  • 양승용 기자
  • 승인 2021.06.16 14: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학·연구기관이 보유한 연구시설 및 장비 활용
-장비 전문 인력과의 협력을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향상과 연구기반 강화
-장비이용료 70%까지 온라인바우처 방식으로 지원
충남테크노파크
충남테크노파크

충남테크노파크가 중소벤처기업부가 시행하는 ‘2021년도 연구기반활용플러스사업’ 운영기관으로 최종 선정되어 2021년 12월까지 중소기업 R&D 기술개발을 지원한다.

연구기반활용플러스사업은 기술개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대학·연구기관이 보유한 연구시설 및 장비를 활용하고 장비 전문 인력과의 협력을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경쟁력 향상과 연구기반을 강화하는 사업으로, 장비이용료의 70%까지 온라인바우처 방식으로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해당 사업의 2021년 사업비는 총 83억 원이며, 참여기업은 연구장비 활용 목적에 따라 기업선도형(정부출연금 최대 1,000만원)과 기반플러스형(정부출연금 최대 5,000만원)으로 연구기반공유시스템에서 7월 1일부터 하반기 바우처를 구매할 수 있다.

충남테크노파크는 중소기업이 보다 쉽고 빠르게 연구장비를 활용할 수 있도록 장비활용종합포털(ZEUS)을 통하여 디스플레이, 자동차, 바이오 분야 연구장비 86대와 11명의 장비 전문 인력으로 중소기업의 연구장비 공동활용을 지원한다.

한편 충남테크노파크 디스플레이센터 오영선 센터장은 “충남테크노파크는 연구기반활용플러스사업 및 비R&D사업 등을 통해 충청남도와 인근 중소기업의 기술개발 경쟁력 향상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