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교통안전 공익제보단 본격 출범
세종시 교통안전 공익제보단 본격 출범
  • 한상현 기자
  • 승인 2020.07.16 1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80명, 법규무시ㆍ난폭운전 오토바이 집중 단속...경찰청 'SMART 국민제보' 앱 통해 신고

세종시가 오토바이의 고질적인 법규무시ㆍ난폭운전 근절을 위해 지난 15일 '세종시 교통안전 공익제보단' 발대식을 가졌다.

16일 시에 따르면, 공익제보단은 지난 6월 18일부터 7월 2일까지 총 107명의 시민들이 지원하였고 이 중 80명을 선발했다는 것.

세종시 관내 이륜차 사고는 2016년 10건(사망2, 중상6)에서 2019년 74건(사망5, 중상 33)으로 최근 4년간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코로나19의 영향으로 배달수요가 증가하면서 배달오토바이의 신호무시, 인도주행과 같은 불법행위가 심화되었고, 이에 따라 차량 운전자와 보행자의 피해와 불안감도 증가했다.

오토바이의 특성상 단속이 쉽지 않다는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이번에 선출된 시민 80명이 직접 법규위반 행위를 단속하게 된다.

공익제보단은 신호위반, 중앙선침범, 인도주행과 같은 중요 법규 위반행위에 대해 경찰청 'SMART 국민제보' 앱을 통해 신고하는 방식으로 활동한다.

또한, 세종시는 배달오토바이 문제 해결을 위해 시청, 경찰청, 주민단체, 배달업체 등으로 구성된 TF를 지난 10일 출범시켰으며, 금년 내에 보다 근본적인 해결책을 마련하여 실행할 예정이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