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중, 북한 비핵화(CVID) 재확인
미-중, 북한 비핵화(CVID) 재확인
  • 외신팀
  • 승인 2018.04.05 14: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무부 장관 대행-주미 중국대사 워싱턴에서 4일 회동

▲ 미중 양국이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불가역적인 한반도 비핵화(CVID)"의 목표를 재확인했다. ⓒ뉴스타운

미국 국무장관 대행인 존 설리번 국무부 부장관은 4일(현지시각) 국무부에서 추이톈카이(崔天凱) 주미 중국대사와 회의를 갖고, 북한 문제를 협의했다.

이 두 사람은 미중 양국이 “완전하고 검증가능하며 불가역적인 한반도 비핵화(CVID)"의 목표를 재확인했다.

한편, 설리번 장관 대행은 미국의 대중 무역적자를 염두에 두고, 미중 경제관계에 대해, 추이톈카이 대사에게 “공평함과 균형을 회복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두 사람은 "건설적인 미중 관계"를 목표로 하고 서로의 현안에 관해 계속 긴밀히 연락을 취하기로 합의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