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광장(논객방)
누가 거꾸로 가는 이 나라를 멈추게 할 것인가
 쌍목_admin
 2017-03-23 17:56:59  |   조회: 1499
첨부파일 : -
[누가 거꾸로 가는 이 나라를 멈추게 할 것인가]

*거꾸로 가는 세상을 통탄한다*

이 무슨 황당한 세상이며 희한한 나라인가?

도대체 하늘 쳐다보기가 창피스러워서 얼굴을 들고 다닐 수가 없다.

아무리 세상이 거꾸로 되었다 해도 그렇지! 건국 70년만에 이렇게 주객이 바뀔 수는 없다. 우리의 피땀으로 건국한 조국 대한민국에서, 우리 국민이 역적들에게 핍박을 받는 것도 부족해 생명의 위협까지 느끼며 살아간다면 이걸 어느 외국인이 믿어줄까?

어둡고 불의한 폐족 주체공산주의세력이 망나니처럼 휘두르는 권력의 칼에 맞아 죽을까 봐, 이 나라의 주인이 겁을 먹고 몸을 사리는 이 기막히고 부끄러운 현상이 대한민국의 백주대낮에 버젓이 벌어지고 있다. 이게 거꾸로 가는 세상이 아니면 무엇인가?

종북역적들이 반역으로 똘똘 뭉쳐, 주구들을 앞세워 대통령 탄핵이라는 굿판을 벌려서, 51.6% 국민의 지지를 받고 당선된 대통령을, 단 수개월 만에 쫓아내고, 조기대선으로 정권을 탈취하기 일보직전까지 와 있으니! 이런 해괴하고 참담한 일이 이 나라에서 일어나고 있다.

3월10일, 자유본 박성현 대표가 경찰에 연행돼 석연찮은 이유로 구속수감 되었고, 다가오는 3월 28일, 그동안 태극기집회를 주도해온 정광용 탄기국대변인과 사회자인 손상대 뉴스타운 사장이 남대문 경찰서에 소환된다. 이 분들 또한 잘못되면 구속 될지도 모른다.

태극기세력에 대한 종북역적세력의 무차별 탄압이 이제 본격적으로 전개되고 있다. 다시 말하면,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을 뒤엎은 주체공산주의 세력과 그 주구들이 대한민국의 주인을 숙청하기 시작한 것이다. 적반하장도 유만부동이지! 전대미문의 역차별을 나라의 주인이 당하고 있다.

*누가 이 나라의 주인인가?*

오늘도, 종북역적들은 정권을 다 잡은 것처럼 “내가 김정일의 남쪽 적자”라 외치며 온 국민을 조롱하고, 자신들의 행보를 조금이라도 벗어나면, 그것이 개인이든 국가기관이든 군이든 무차별 협박한다. 사실상 대통령 행세를 하며 한껏 대선 흥행을 즐기고 있는 반면,

우익진영은 어떤가? 종북역적세력의 대통령탄핵공작과 걸려들어 잡탕이 된 여당! 종북의 주구 인명진을 비상대책위원장으로 영입해 당명마저 바꾸고, 태극기를 배척하고 그나마 희미하게 남아있는 여당의 흔적마저 말살하려고 온갖 술수를 총동원하여 정치사기극을 벌이고 있다.

저들이 하는 대로 두면 길어야 4~5년 이내에, 대한민국의 자유민주주의 체제는 한반도에서 사라질 것이며 표현의 자유와 결사의 자유 역시 종언을 고하고, 우리뿐 아니라 자식들과 손자손녀 아이들까지도 처형당하거나 김정은의 노예로 살아가야 할 것이다.

대선에서 이기거나, 저들 종북역적들과 주구들을 처단하지 못하면, 우리의 운명은 결정되어 있다. 대선패배의 의미는, 감히 단언하건대, 한반도에서 더 이상의 민주적 선거는 사라질 것이며, 수천만 명이 총살되고, 한반도는 다시 중국의 속국이 되어, 복속의 역사는 반복될 것이다.

*주객이 전도된 참담한 세상을 정리하려면*

이제 47일 남았다. 탄핵심판에 실망한 혹자는 국운이라며 무관심 했던 자신의 과거를 빗겨가려 하고, 용기를 잃은 혹자는 시간이 없다 핑계를 대지만, 우리 하기에 따라서는 47일도 충분한 세월이다. 태극기로 계속 뭉쳐 죽을 각오로 적들의 음모와 계략을 파헤치면 우리는 이길 수 있다.

지금과 같은 절체절명의 국가위기에, 행동하지 못함은 매국행위에 다름 아니다. 적과 아군 사이에 중립은 존재하지 않는다. 오직 죽느냐 사느냐 뿐이다.

“뭉치면 살고 흩어지면 죽는다”,

‘죽고자 하면 살고 살고자 하면 죽는다”,

“하늘은 스스로 돕는 자를 돕는다” 했다.

이제 다음의 무기를 두 손에 들고

“5,18 광수집”.

“10% 가산점받는 금수저 “5.18 유공자”법 폐기”.

뭉치자!

싸우자!

이기자!

실탄을 공급하자

*종북역도들을 처단하고 이 나라와 민족을 구할 영웅은 없는가?*

제2의 구국영웅 이순신은 없는가?

제2의 안중근과 윤봉길 의사는 없는가?

제2의 박정희 장군은 없는가?

자유대한민국의 국민들이여! 일어나 나라와 후손을 구합시다.

나라를 구하신 선열들이시여! 이 힘없고 어리석은 자손들을 지켜 주소서!

하늘이시여! 이 나라와 국민을 굽어살펴 주소서!

2017. 3. 23.

구성림
2017-03-23 17:56:59
175.192.103.139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토론광장(논객방)
#번호 제목 작성자 첨부 날짜 조회
공지 [공지] 토론광장 활성화를 위한 개편안내HOT 뉴스타운_ - 2014-06-17 121437
공지 [공지] 뉴스타운 토론광장 이용 안내HOT 뉴스타운_ - 2012-06-06 130600
1849 <성명서> 자유한국당 홍준표 후보 지지를 선언한다!HOT 김동일 칼럼니스트_ - 2017-05-01 1559
1848 우리 보수는 안철수를 버릴것인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5-01 1733
1847 유승민은 홍준표후보를 비판할 자격있는가?.....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5-01 1744
1846 6.25남침당사,우릴 살린것은 보수파 크리스쳔과, 미,UN군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30 1957
1845 홍준표후보의 넘치는 사랑을 엿볼수가 있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30 1730
1844 유승민후보의 관객없는 나홀로 곡예?..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30 1602
1843 남재준후보의 사퇴에 끝없는 경의를 드리노라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30 1504
1842 남재준의 아름다운 모험HOT 김동일 칼럼니스트_ - 2017-04-30 1476
1841 유승민은 애국적 단일화를 결단하라HOT 김동일 칼럼니스트_ - 2017-04-28 1508
1840 "이번 19대 대선의 필승카드는?--- '5.18의 뇌관'을 터뜨리는 것"HOT 미스터kore…_ - 2017-04-28 1510
1839 보수단일화를 반대하는 자는 매국노다!HOT 김동일 칼럼니스트_ - 2017-04-28 1516
1838 많은 보수와 TK 민심이 홍준표후보로 몰리는 이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27 1712
1837 안철수가 당선되면 5,18문제가 원만하게 해결된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27 1713
1836 유승민후보가 4%의 촤하위권인 이유...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25 2020
1835 * 뭉치면 살고,흩어지면 죽는다.*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25 1650
1834 서울역광장에서의 대역전극HOT 김루디아 칼럼니스트_ - 2017-04-23 1793
1833 <성명서> 홍유남조, 보수우파 네 후보는 대동단결하라!HOT 김동일 칼럼니스트_ - 2017-04-21 1625
1832 홍준표 후보의 5.18인식 수준에 통곡한다HOT 만토스_ - 2017-04-21 1876
1831 남재준의 5.18 시너지 효과HOT 김동일 칼럼니스트_ - 2017-04-20 1650
1830 조원진은 박근혜와 '교감'했는가?HOT 김동일 칼럼니스트_ - 2017-04-19 1683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