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동구, 폭염대비 노숙인 현장 순찰 강화
인천 동구, 폭염대비 노숙인 현장 순찰 강화
  • 이종민 기자
  • 승인 2021.07.23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청사 전경
동구청사 전경

인천 동구는 거리노숙인들의 안전을 위해 8월 말까지 ‘하절기 노숙인 현장 순찰활동’을 추진한다.  

구는 4명을 1개조로 현장대응반을 편성해 동인천역 북광장 등 노숙인 주요 발생지역을 대상으로 현장순찰을 강화하는 한편, 특별 순찰기간동안 주 1회 이상 경찰 등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순찰을 병행한다.

현장에서 발견된 노숙인의 경우, 현장 밀착 상담을 통해 연고자가 있는 노숙인은 귀가 조치하고, 연고자가 없는 노숙인은 노숙인의 상황에 맞는 노숙인 자활시설 및 재활시설에 입소를 권유할 방침이다.

또 정신질환자와 알코올중독자의 경우, 전문시설 안내를 통해 집중 상담을 받도록 유도하고 응급잠자리 연계 등의 보호대책을 이어갈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앞으로도 노숙자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숙인 주요 발생지역을 순찰할 계획”이라며 “중부경찰서를 비롯한 유관기관과 적극 공조해 거리 노숙인들의 안전사고 예방과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