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제8회 다문화정책대상 우수상 수상
남원시, 제8회 다문화정책대상 우수상 수상
  • 정준영 기자
  • 승인 2021.03.26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가 25일 서울특별시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제8회 다문화 정책대상’ 시상식에서 우수상(행정안전부 장관상)과 상금 300만원을 수상했다.

다문화 정책대상은 다문화 정책 발전에 기여한 기관, 단체 및 공무원을 격려하기 위해 수여하는 상으로, 남원시는 그동안 지역사회 내 다문화 가정의 안정적인 정착을 돕고 실효성 있는 다문화 정책들을 적극 발굴, 추진한 공로를 인정받아 이 상을 수여받게 됐다.

시는 앞서 지난 2019년부터 남원시장, 남원시의원 등이 참여하는 시민사랑방 운영을 개최, ‘남원시장과 함께하는 정책대화’를 갖는 등 다문화가족과의 소통행정을 펼쳐왔다. 특히, 여성단체협의회원과 결혼이주여성이 엄마-딸 관계로 결연해 다양한 교류활동을 펼치는 하트-맘 맺기 사업 등 남원만의 특화사업을 펼치기도 했다.

이밖에도 남원시는 다문화 관련 조례 제정과 다문화가족 지원 협의회 구성을 통해 다문화가족에 대한 든든한 지원기반을 구축한 바 있다.  또한, 결혼이민자의 사회진출을 돕고, 안정적인 경제적 자립기반을 마련하기 위해 ∆ 이중 언어 강사 ∆ 통∙번역사 ∆ 자활근로사업단, ∆ 다문화활동가 등 양질의 일자리 창출에도 관심을 기울이기도 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다문화가족의 안정적인 정착과 자립을 위해 그동안 차별적인 사업을 발굴, 추진해 온 것을 수상으로 인정받게 돼 매우 뜻깊다”면서 “우리시는 앞으로 건립될 온(ON)가족센터를 통해 다문화가족과 지역주민이 함께 성장하고 소통하는 사회가 될 수 있도록 다문화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