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지역 4대종단, 생명존중·나눔기부·인구늘리기 힘모으기 앞장
고창군-지역 4대종단, 생명존중·나눔기부·인구늘리기 힘모으기 앞장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05.01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기상 군수·지역 4대 종단 대표, 30일 민관 실천협약 체결..“사회적 공감대 확산에 주력”
-“관내 기관·단체·기업과 릴레이협약 통해 지역 문제 해결 울력할 것”

고창군과 지역 4대 종단이 생명존중과 인구늘리기 등 지역 문제 해결에 손잡고 나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30일 고창군에 따르면 이날 유기상 고창군수와 관내 4대 종단 대표들이 고창군 천주교만남의 집에 모여 생명존중, 나눔과 기부, 인구늘리기·관 실천협약(1)을 진행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선운사, 대산 덕천교회 최기원 목사, 고창성당 김대영 신부, 원불교 고창교당 정법일 교무 등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고창군은 생명존중 사상 교육 및 각종 시책 지원 나눔과 기부문화 확산으로 촘촘한 복지 실현 출산인식전환 교육과 정책 홍보 및 인구증대 시책 발굴 기관단체의 인구 늘리기 추진사업에 협조 지원하기로 했다.

4대 종단은 자살 예방, 비폭력 운동 캠페인 나눔과 기부문화 확산을 통한 행복 고창운동 자생적인 인구늘리기 실천운동 확산 행복한 출산·양육종교 내부 분위기 조성 종교인들의 고창군 거주 미전입자 주소갖기 운동 등에 힘쓸 예정이다.

고창군 관내 4대 종교인은 2만여명(2015년 말 기준)으로 군 전체 인구의 1/3을 차지해 사회적 공감대 확산에 파급력을 클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고창군 관계자는 지역의 문제에 대해 지역민과 행정이 공감하고, 서로 울력해 해결방안을 찾아가는 것에 의미가 크다앞으로도 기관·단체·기업 등을 대상으로 릴레이 방식으로 민관 실천협약을 진행 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