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타운
경제/IT기업/IT
삼성전자, 미 캘리포니아 주 ‘자동운전시험’ 허가 취득애플과 마찬가지로 미래 수익원
외신팀  |  taobao_1@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9.01  15:36:52
   
▲ 캘리포니아 주 운수 당국의 자료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함께 이미 미국, 일본, 유럽의 자동차 메이커나 부품 메이커, 구글, 애플 등도 시험 허가를 얻었다. ⓒ뉴스타운

삼성전자가 자동운전차량(Self-Driving Car)을 길에서 시험하는 허가를 미국 서부 캘리포니아 주에서 취득했다.

캘리포니아 주 운수 당국의 자료에 따르면, 삼성전자와 함께 이미 미국, 일본, 유럽의 자동차 메이커나 부품 메이커, 구글, 애플 등도 시험 허가를 얻었다.

스마트폰으로 세계 시장 점유율 선두를 달리고 있는 삼성전자가 전자기기나 IT분양의 기술을 자동운전으로 활용하고, 미래 수익원으로 하고 싶은 생각이라고 외신들은 전했다. 지난해 11월 미국 자동차 부품 대기업 ‘하만’을 80억 달러에 인수한다고 발표하기도 했고, 실제 인수에 성공했다.

한편, 삼성은 지난 5월 국내에서도 자사의 부품이나 소프트웨어를 장착한 자동운전차 시험 허가를 얻었다.

< 저작권자 © 뉴스타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관련기사]

외신팀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이용약관게시물게재원칙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담당자:심광석)이메일무단수집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