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김정은, 탄도미사일 엔진 증산 명령
북한 김정은, 탄도미사일 엔진 증산 명령
  • 김상욱 대기자
  • 승인 2017.08.23 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탄도미사일 탄두 제조도 함께 생산하라 지시, 미국 위협 발언은 빠져.

▲ 국방과학원 화학재료연구소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탄두와 엔진의 분출구를 고온에서 견디어 내는 복합재료 등을 개발하고 있는 곳이다. 김정은은 연구소의 확장 공사 등으로 생기는 문제는 모두 자신이 해결해주겠다며 미사일 개발에 주력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뉴스타운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23일 북한 김정은 조선노동당위원장이 국방과학원 화학재료연구소를 시찰하고, 연구소를 확장할 것이며, (미사일) 발사 준비시간을 단축할 수 있는 탄도미사일의 고체 연료 엔진과 탄두를 이어가며 제조하도록 지시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나 방송은 김정은이 화학재료연구소를 언제 방문했고, 그렇게 지시한 날짜는 밝히지 않았다.

국방과학원 화학재료연구소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의 탄두와 엔진의 분출구를 고온에서 견디어 내는 복합재료 등을 개발하고 있는 곳이다. 김정은은 연구소의 확장 공사 등으로 생기는 문제는 모두 자신이 해결해주겠다며 미사일 개발에 주력하는 모습을 보였다.

김정은은 이어 “연구소가 개발한 재료에 대해, 선진국에서 만든 것보다 낫다”고 평가하고, 연구소는 조선노동당이 중시하는 국방 과학 연구시설의 하나로 현대적으로 일신하라고 지시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