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중국은 하나’ 강조 타이완 차이잉원 총통 견제
중국, ‘중국은 하나’ 강조 타이완 차이잉원 총통 견제
  • 외신팀
  • 승인 2016.05.20 17: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사진)은 “하나의 중국 원칙은 중국과 세계 각국의 관계에 있어 중요한 정치적 기초이자 전제”라고 강조했다. ⓒ뉴스타운

20일 타이완(대만)의 제 14대 총통 취임식이 거행됐다. 타이완 최초의 여성 총통인 차이잉원 총통은 취임연설에서 ‘하나의 중국 원칙’에 대해 일체 발언하지 않은 것에 대해 중국 정부가 견제하고 나섰다.

화춘잉(華春瑩)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0일 정례 브리핑에서 타이완의 차이잉원(蔡英文, 채영문, 59) 총통 취임 연설과 관련, “하나의 중국 원칙을 견지”하며, 타이완 독립에 반대하는 중국의 입장을 변경하는 일은 없다“밝혀 차이 총통을 견제하고 나섰다.

이어 화춘잉 대변인은 “하나의 중국 원칙은 중국과 세계 각국의 관계에 있어 중요한 정치적 기초이자 전제”라고 거듭 강조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