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연주는 킹크랩, 문재인은 드루킹”
“정연주는 킹크랩, 문재인은 드루킹”
  • 최성민 기자
  • 승인 2021.07.24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송통신심의위원 임명은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
원희룡 제주지사 페이스북.
원희룡 제주지사 페이스북.

“정연주 임명을 강행하는 문재인 대통령은 킹크랩 사용하는 드루킹이다.”

원희룡 제주지사는 24일 “문재인 대통령의 정연주 씨 방송통신심의위원 임명 강행은 민주주의에 대한 도전”이라고 비판했다.

원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이렇게 지적하고 “방송을 장악하여 국민 여론을 장악하고 대선에 영향을 미치고자 하는 문재인 대통령의 검은 흑심을 드러낸 것이며 징벌적 언론배상법과 한 세트”라고 평가했다.

원 지사는 “인간 정연주의 삶은 방송 중립성 훼손의 역사”라며 “KBS 사장으로서 임기 내내 정권을 편들고 사실을 왜곡했으며 인간 정연주의 삶은 이 정권 내로남불의 원조”라고 평가했다.

이어 “대선후보 아들의 병역면제를 공격했지만, 정작 자신의 두 아들은 미국 국적자로 병역을 면제받았고 차남은 한국 국적을 버리기까지 했다”며 “사장 재직 시 임금을 자진 반납했다가 해가 바뀌자 다시 찾아가는 치졸함도 보였다”고 꼬집었다.

원 지사는 “정연주는 인간 킹크랩이고 문재인 대통령이 드루킹”이라며 “뒤에서 조용히 숨어있다가 자신에게 이익이 될 일이면 스멀스멀 모습을 드러내고 있는데 이것이 문재인 리더십”이라고 강조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