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시군의회 의장협의회, 21일 독도에서 아베정권 규탄
경북 시군의회 의장협의회, 21일 독도에서 아베정권 규탄
  • 박현석 기자
  • 승인 2019.08.21 16: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상북도 시군의회 의장협의회(회장 서재원 포항시의회 의장)21일 독도에서 일본 정부 수출규제를 규탄하며 독도 수호를 다짐하는 결의대회를 가졌다.

서재원 회장을 비롯한 경북 23개 시군의회 의장들은 이날 독도를 방문, 일본 정부의 보복적 수출규제 규탄 결의문을 낭독하고 독도수호 퍼포먼스를 펼쳤다. 서 회장은 일본 경제보복에 대해 경북도민과 함께 규탄 목소리를 높이고 지역 기업과 소상공인 피해를 파악해 다양한 지원방안을 찾겠다고 말했다.

결의문에서 의장들은 침략과 식민지배 역사를 반성하지 않고, 경제 보복을 하는 일본 정부에 우리 국민 분노는 극에 달하고 있다일본 정부는 자유무역주의에 역행하는 보복적 수출규제를 중단하고, 우리 대법원 강제동원 손해배상 판결을 이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이들은 독도는 역사·지리·국제법적으로 명백한 대한민국 영토로, 일본은 독도에 대한 부당한 영유권 주장을 중단·철회해야 한다면서 정부는 한일 갈등을 해소하고, 경제적 협력관계가 유지될 수 있도록 외교적 해결에 적극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