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키나와에 울려 퍼진 광복74주년 '경축행사'
오키나와에 울려 퍼진 광복74주년 '경축행사'
  • 송인웅 대기자
  • 승인 2019.08.16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노균, 한-일 동포 청소년캠프에 사절단 파견키로
​오키나와에 울려 퍼진 광복74주년 “경축행사”모습​
​오키나와에 울려 퍼진 광복74주년 “경축행사”모습​
한국 측 단장인 오노균 박사
한국 측 단장인 오노균 박사

한국민단 오키나와 현 지방본부(김인수 단장)는 “74주년 광복절을 맞이하여 15일 11시30분 나하시 내 로와지르 호텔에서 우리 동포와 한국을 좋아하는 사람들 100명이 모여 기념식과 경축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1부에서는 기념식을 엄숙하게 2부에서는 한국전통노래와 오키나와 전통무용단이 협연하여 광복74주년을 경축한 것.

한편 오는30일부터 9월1일 까지 한-일 동포 청소년캠프를 열린다. 김미경 민단 사무국장은 “여름방학을 맞이하여 동포 어린이들이 모여 한국문화를 접하고 한국어를 사용하면서 한민족 정체성을 확립하고 동포간의 교류를 돈독히 하고자 캠프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상기 행사의 한국 측 단장을 맡고 있는 오노균 박사는 “지금 한일관계가 어렵지만 (한일은)함께 미래로 나가야한다”면서 “우리 동포자녀들의 사기증진도 중요하다고 판단돼 청소년사절단을 파견하겠다”고 말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