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립박물관 제1기 박물관대학 『인문토크쇼』
정읍시립박물관 제1기 박물관대학 『인문토크쇼』
  • 심광석 기자
  • 승인 2018.02.13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방적인 지식 및 정보 전달에서 탈피하여 서로 소통하는 교육방식 채택

▲ ⓒ뉴스타운

정읍시립박물관이 정읍의 문화이슈를 주제로 전문강사, 학예연구사, 교육생이 소통하는 ‘인문토크쇼’ 박물관대학을 운영하고 있다.

2월 ~ 11월 까지 모두 10강좌를 개설하였다. 대학생 이상 일반 성인이 참여하는 본 프로그램에 모두 32명의 교육생이 신청했다.

2월 10일에 열린 제 1강 “전북의 강, 동진강 VS 만경강”에서는 두 강의 어원 및 지리적인 형세, 고대 수리시설을 대표하는 눌제와 벽골제, 일제 강점기에 이루어진 댐건설, 수력발전소, 도수로, 배수갑문, 직강공사 등 수리시설의 변천, 그리고 현존하는 전통문화의 같음과 다름에 대해 심도 있는 강의와 해설이 이루어졌다.

교육에 참석한 교육생들은 상호간 소통하는 운영 방식으로 해당 주제에 대한 인식을 넓이고 재미를 더하여 교육생들의 참여기회를 높여주는 방향으로 교육 방식의 개선을 요구했다.

정읍시립박물관 관계자는 이러한 교육생의 요구를 수렴하여 다음 강좌부터는 좌석배치와 함께 교육생이 사전에 공부할 수 있는 정보와 여건을 마련하여 교육생의 참여도를 높힐 계획이라고 밝혔다. 제 2강은 3월 10일(토) 10시에 ‘정읍 선사시대의 풍경 서민문화 VS 엘리트문화’에 대해 다루며 교육생 이외의 일반인도 참관할 수 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