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인천공항 직통 2018년부터 리무진 운행 확정
남원-인천공항 직통 2018년부터 리무진 운행 확정
  • 심광석 기자
  • 승인 2017.12.06 17: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리하게 공항을 이용, 시간과 비용도 줄어들어

전북 남원시는 국토교통부가 남원과 인천국제공항 간 시외(직통) 리무진 버스 노선 운행을 승인함에 따라 앞으로 인천공항을 이용하는 시민들의 교통편의가 크게 개선 될 전망이라고 밝혔다.

그동안 남원시에서는 시민들의 교통편의 제공을 위하여 국토교통부와 버스운송조합 각 시,도 운수업체 등을 방문하고 협의하는 등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왔다.

특히 지난 몇 년간 국토교통부를 여러차례 방문하여 전북 동부권역(곡성, 순창, 오수, 장수군)와 지리산권(구례, 함양 등) 지역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여건 개선을 위해 인천공항 버스 노선 개설을 긍적적으로 검토하여 줄 것을 간곡하게 요구해 왔다. 이에 국토부에서는 2017년 하반기 여객자동차운송사업 노선 조정위원회에서 남원-인천공항을 기점. 종점으로 하는 노선 조정안을 심의 결정했다.

운행경로는 인천공항-고속도(경인,영동,경부,호남,순천-완주)오수ic-남원으로 이어지는 경로이며, 운송업체는 4개 업체(경기고속, 전북고속, 호남고속, 금호고속)으로 업체당 1회 총 4회 왕복 운행 될 예정이다.

운행시간과 요금 등 구체적인 사항은 남원시와 전라북도, 운수업체로 지정된 4개 업체가 협의해 결정할 예정이다. 이환주 남원시장은 "인천국제공항을 오가는 시외버스 노선이 개설되어 해외여행이나 출장 때 편리하게 공항을 이용할 수 있고 시간과 비용도 줄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