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시, 포항시 지진 피해 복구 봉사 종교단체에 밀가루 200포대 지원
남원시, 포항시 지진 피해 복구 봉사 종교단체에 밀가루 200포대 지원
  • 심광석 기자
  • 승인 2017.11.23 19: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원시는 지난 11월 15일 경상북도 포항시 지진 피해 지역 현지에서 이재민에게 봉사 활동을 펼치고 있는 선원사(운천스님)에 밀가루 200포대(1포대/20kg)를 지원했다.

‘스님 짜장’으로 유명한 남원 선원사 운천스님은 11월 16일부터 흥해실내체육관, 흥해공업고등학교 등 대피시설에서 이재민과 자원봉사자에게 짜장면, 짬뽕, 우동 등을 무료 제공 중이며 남원시에서는 식자재 조달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도록 밀가루를 지원했다.

이환주 남원시장은‘계속되는 여진으로 공포가 가시지 않은 상태에서 불편한 대피 생활과 갑작스런 한파로 기력이 약해진 이재민들에게 따뜻한 식사를 지원하고 있는 선원사 관계자를 격려하고 싶었다’며 ‘이재민들이 빨리 정상적인 생활을 하고 지진 피해가 빠른 시간 안에 복구될 수 있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