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은희의 보은공천과 박근혜의 배은망덕
권은희의 보은공천과 박근혜의 배은망덕
  • 김동문 논설위원
  • 승인 2014.07.11 17:4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억울한 정치보복 피해자들의 명예가 아직도 회복되지 않고 있다

 
국정원 댓글 조작 사건에 앞장섰던 ‘광주의 딸 권은희’의 새민련(새정치민주연합) 광주 광산구 재보궐지역에 전략공천을 지켜보며, 박근혜 대통령의 배은망덕(背恩忘德)함에 서글픈 마음이 한량없다.

지난 2007년 한나라당 대선경선 당시 이명박 박근혜 후보의 치열한 경합 과정에서 엉터리 경선규정과 경선과정에서 문제가 있다고 판단한 친박 보수논객과 친박성향 애국보수언론들이 대규모로 친이계와 팽팽히 맛선 사건이 있었다.

이 후유증으로 2007년과 2008년(친박연대 사건 포함) 사이에 이병박 정권으로부터 잔인하고 끔찍한 정치보복을 받고 무려 3,000명 이상이 법적으로 기소가 되었고, 이중에서 1,000명 이상이 벌금형 이상의 형사적 처벌과 실형(집행유예 등)을 받는 전과자가 되었다.

이런 피 흘리는 핍박과 전쟁 가운데도 비양심적 기회주자들은 박근혜 후보를 버리고 이명박 후보 쪽으로 지지자를 바꾸었다. 그리고 박근혜 정권이 집권해서도 아직 이 당시 정치보복의 억울한 피해자들의 명예가 회복되지 않고 있다.

필자는 당시 상황을 누구보도다 잘 아는 친박 보수논객으로, 이번 ‘광주의 딸 권은희’를 구하기 위해 전략공천을 한 새민연의 보은공천을 지켜보며, 자유 대한민국의 미래를 위해 박근혜 대통령 만들기에 자신을 희생하다 억울하게 정치보복으로 전과자까지 된 지지자들의 명예회복에 대해 아직까지도 나 몰라라 하는 박근혜 대통령의 배은망덕(背恩忘德)함과 분노에 가슴이 저린다.


관련기사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피해자 2014-07-11 19:01:19
지난 2007년 한나라당 대선 경선 당시에 박근혜 후보와 이명박 후보가 치열하게 경합했고, 엉터리 경선규정과 경선과정에 문제가 있다고 판단한 친박논객과 친박성향 애국보수신문 그 리고 정통 지지자들이 대규모로 반발한 사건이 있었다. 이 후유증으로 2007년과 2008년(친박연대 사건 포함) 사이에 이병박 정권으로부터 잔인하고 끔찍한 정치보복을 당해 무려 3,000명 이상이 법적으로 기소가 되었으며, 이중에서 1,000명 이상이 벌금형 이상의 형사적 처벌과 실형(집행유예 등)을 받는 전과자가 되었다. 이런 피 흘리는 핍박과 전쟁 속에 비양심적 기회주자들은 박근혜 후보를 버리고 이명박 후보 쪽으로 지지자를 바꾸었다. 그리고 아직도 이 당시 정치보복의 억울한 피해자들의 명예가 회복되지 않고 있다.

2007년 이런 피눈물 나는 경선 당시에 데일리안 민병호 사장은 이명박 후보가 대선후보로 유력해지자 논조를 이명박 쪽으로 돌리면서 데일리안에서 활동하며 신문 활성화에 공헌한 친박성향 애국보수 논객들을 모두 내쫒고, 이명박 후보를 도왔다고 한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홍의현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손상윤
  • 대표이사/회장 : 손상윤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