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바셀테크놀로지, 80억 투자 유치
노바셀테크놀로지, 80억 투자 유치
  • 보도국
  • 승인 2012.07.19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바셀테크놀로지(대표이사 이태훈)는 국내 피부과 1위인 ㈜동구제약과 기관투자자로 부터 총 80억원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본 투자를 통해 최대주주는 ㈜동구제약으로 변경되었다.

본 투자와 관련해서는, 국내 피부과 분야에서 1위를 달리고 있는 ㈜동구제약 및 KDBC바이오메디칼신성장동력투자펀드 (업무집행조합원 : KDB산은캐피탈), IBK캐피탈 등이 참여했다. 총 투자 규모는 80억이며, 이번 유치된 투자자금은 경영지배구조를 개선하는데 사용되고, 아울러 바이오신약 및 항암제등의 연구개발 및 임상시험 진행 등의 자금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번 투자를 진행했던 ㈜노바셀테크놀로지 윤 상우 부사장은 “ 금번 투자에 SI(전략적 투자자)와 FI(재무적 투자자)가 모두 참여함으로써, 첫째로는, 제약회사와 신약 개발 바이오업체 간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매출의 극대화를 이룰 수 있고, 아울러 효율적인 신약개발 시스템을 구축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둘째로는, 바이오 분야의 전문 투자 그룹이 주주로 참여함으로써, 코스닥 상장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되어진다.”고 밝혔다.

㈜노바셀테크놀로지는, 현재, NCT101(유방암치료제), NCT20X(대장암치료제), NCT501, NCT502 등 4개의 신약 파이프라인을 가지고 있으며, NCB102(유방암마커) 등 3개의 바이오마커, NCP901(W3 펩타이드) 및 천연물 신약 후보물질 8개를 보유하고 있으며, 각 프로젝트 별로 대기업, 제약회사, 대학병원, 대학 및 국책연구기관등과 연계해서 진행하고 있다. .

비상장 바이오기업 중에서, 대어로 평가 받고 있는 ㈜노바셀테크놀로지는, 2000년 포스텍 교수 및 연구원들에 의해 설립되었으며, 바이오 신약개발과 바이오마커 발굴에 필요한 단백질 분석기술인 프로테오믹스(Proteomics)기술과 펩타이드 라이브러리(Peptide Library) 기술 등의 원천기술을 확보하고 있다. ㈜노바셀테크놀로지는 올해 하반기 기술성 평가를 신청할 예정이고, 내년도 코스닥 상장을 계획하고 있다.
 



핫이슈포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노원구 동일로174길 7, 101호(서울시 노원구 공릉동 617-18 천호빌딩 101호)
  • 대표전화 : 02-978-4001
  • 팩스 : 02-978-8307
  • 청소년보호책임자 : 성재영
  • 법인명 : 주식회사 뉴스타운
  • 제호 : 뉴스타운
  • 정기간행물 · 등록번호 : 서울 아 10 호
  • 등록일 : 2005-08-08(창간일:2000-01-10)
  • 발행일 : 2000-01-10
  • 발행인/편집인 : 온종림
  • 뉴스타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뉴스타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towncop@hanmail.net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