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 홍콩 관련 중국 관리 7명 제재
美, 홍콩 관련 중국 관리 7명 제재
  • 최창규 기자
  • 승인 2021.07.17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콩서 활동 기업들에 국가보안법 위험 경고

미국 정부가 홍콩 민주화 세력 탄압에 관여한 중국 관리 7명을 16일 제재 명단에 올렸다고 VOA가 17일 전했다

제재 대상이 된 사람들은 모두 홍콩 주재 중앙정부 연락판공실 부주임들이다. 홍콩 연락판공실은 중국 정부 안에서 홍콩 업무를 담당하는 기관이.

미국 정부는 홍콩 문제와 관련해 캐리 람 홍콩 행정장관 등 몇몇 고위 관리를 이미 제재한 바 있다.

바이든 행정부는 또 홍콩에서 활동하는 자국 기업들에 국가보안법 시행에 따른 위험에 대해 경보를 내렸다. 홍콩 내 자국 기업들이 연장 없는 감청, 그리고 회사나 고객 정보 제공과 관련된 위험에 처할 수 있다는 내용이다

또 개인이나 사업체가 제재 대상인 개인이나 기관과 거래하는 것이 가져올 결과를 꼭 알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바이든 미국 대통령은 15일 기자회견에서 “홍콩 상황이 나빠지고 있다”라며 “중국 정부는 1997년 홍콩을 넘겨받을 때 했던 약속을 깼다”라고 비판했다.

중국은 지난 1997년 영국으로부터 홍콩을 돌려받으면서 홍콩에 고도의 자치권을 보장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하지만, 중국 정부는 최근 몇 년 새 홍콩 민주화를 요구하는 시위가 발생하자 홍콩보안법을 만들어 민주화 세력을 탄압했다.

핫이슈포토
핫이슈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